자동차 - 배터리

평균 주가 등락률 ▲ 0.34%

- +
자동차 배터리는 차량 내 필요한 전기를 공급하는 역할을 한다. 시동, 에어컨 가동, 통풍, 음악듣기 등 차량 내 운전자의 작동 대부분은 배터리에서 나온 전기 덕분에 이뤄진다.

현행 가솔린 차량은 주행을 하면서 자동으로 배터리를 충전하도록 돼 있다. 간혹 배터리를 교체하면 시동을 30분 정도 켜 놓도록 하는 것도 이런 이유다.

국내 배터리 업체는 크게 4개 회사가 90% 이상을 점유하는 과점체제다. 세방전지가 약 40% 점유율로 1위며 한국타이어 계열의 한국아트라스비엑스가 20%로 2위다. 이 밖에 비상장사인 현대성우쏠라이트, 존슨콘트롤즈델코배터리까지 주요 기업으로 분류한다.

배터리는 신차용 외에도 방전시 교체해야하는 소모품이다. 교체 수요가 약 70%로 많으며 덕분에 배터리 회사 매출도 꾸준한 편이다.

현행 배터리는 대부분 납축전지다. 주요 원재료인 '납'은 배터리 원가의 약 60%를 차지한다. 따라서 납 가격이 하락할 때 배터리 업체 수익성이 개선된다.

한편 전기차는 오로지 배터리로 동력을 얻는 만큼 기존과 다른 배터리를 사용한다. 삼성SDI, LG화학이 국내 대표적인 전기차 배터리 관련 기업으로 꼽힌다.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테마에 속한 기업들

07/15 10:57 현재

종목명 주가 종목명 주가
세방전지

30,100원

▲ 1.01%

한국아트라스비엑스

45,400원

▼ 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