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Q 프리뷰] 민앤지, 본업·자회사 성장 지속…최대 매출 기대

- +
[아이투자 임규미 연구원]
민앤지의 실적 호조에 대한 기대감이 이어지고 있다. 유진투자증권 박종선 연구원은 지난 10일 민앤지 1분기 매출액을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한 305억원, 영업이익을 22.1% 증가한 74억원으로 추정하며 분기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했다.

박 연구원은 로그인플러스 가입자가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고, 신규 사업인 ‘주식투자노트’ 가입자 증가로 실적 성장이 지속되고 있다고 파악했다. 또한 자회사 세틀뱅크의 경우 간편계좌결제 서비스가 해마다 고성장 중이며, 가상계좌서비스는 국내 시장 점유율 95%를 차지하고 있어 캐시카우 역할을 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세틀뱅크가 연내 상장을 앞둔 만큼 민앤지의 연간 실적 전망 또한 밝다. 박 연구원은 지난 3월 28일 세틀뱅크가 IPO 심사를 청구해 빠르면 6월, 늦어도 7월에는 코스닥 시장에 상장 예정이라 언급했다. 민앤지는 세틀뱅크의 지분을 42.99% 보유하고 있으며, 세틀뱅크의 기업가치는 3000~4000억원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박 연구원은 목표주가 2만7000원을 유지하며 투자의견 ‘BUY’를 유지했다. 12일 종가는 2만3700원(전일비 +1.9%)으로 목표 주가는 그보다 14% 높다.

2018년 4분기 실적은 반영한 12일 종가 기준 주가수익배수(PER)는 20배, 주가순자산배수(PBR)는2.7배, 자기자본이익률(ROE)은 13%다. 박 연구원은 “2019년 예상 연간 실적 기준 PER은 16.6배 수준으로 국내 소프트웨어 유사업체(더존비즈온, 한컴MDS, 나스미디어, 비즈니스온 등)의 평균 PER 22.7배 대비 할인돼 거래 중이다”고 밝혔다.



아이투자 구독 채널 바로가기
[바로가기] 종목발굴에 강한 아이투자 전체기사 보기
https://goo.gl/tdcM33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민앤지] 투자 체크 포인트

기업개요 휴대폰 번호 도용방지 서비스 제공업체
사업환경 ▷ 인터넷과 이동통신기기 발달과 함께 동반 성장하는 모바일 비즈니스
경기변동 ▷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심각성과 보호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크게 변화됨
▷ 금융, 정보기술을 결합한 핀테크산업이 부상하고 있음
주요제품 ▷ 휴대폰번호 도용방지서비스 (37.4%)
▷ 후대폰간편로그인 (22%)
▷ 로그인플러스 (17.6%)
▷ 주식투자노트 (11%)
* 괄호 안은 매출 비중
원재료 ▷ 서비스를 제공해 원재료 매입은 없으나 제휴사 도급비 존재
- 휴대폰번호 도용방지서비스
- 휴대폰간편로그인
- 로그인플러스
- 주식투자노트
실적변수 ▷ 모바일서비스시장 확대로 개인정보보호산업 성장시 수혜
리스크 ▷ 재무 건전성: ★★★★★ (개별)
- 부채비율 9%, 유동비율 384%
- 자산 대비 차입금 비중 2%
- 이자보상배율 612배
신규사업 ▷ 진행 중인 신규사업 없음

민앤지의 정보는 2018년 12월 05일에 최종 업데이트 됐습니다.

(자료 : 아이투자 www.itooza.com)

[민앤지] 한 눈에 보는 투자지표

(단위: 억원)
손익계산서 2018.12 2017.12 2016.12
매출액 495 408 351
영업이익 175 158 153
영업이익률(%) 35.4% 38.7% 43.6%
순이익(연결지배) 144 145 110
순이익률(%) 29.1% 35.5% 31.3%

(자료 : 매출액,영업이익은 K-IFRS 개별, 순이익은 K-IFRS 연결지배)

아이투자

저작권자아이투자TEL02) 723-9093

Powered by (주) 한국투자교육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