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컴퍼니, 120억 디스플레이 제조장비 공급계약... 매출비 5%

- +
[아이투자 뉴스봇 기자]미래컴퍼니는 2일 삼성디스플레이와 120억2200만원 규모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계약 내용은 디스플레이 제조장비 공급계약이다.




계약기간은 2019년 12월 31일부터 2020년 12월 31일까지 총 공급기간은 366일이다. 이번에 체결한 공급계약 금액은 최근 매출액 2133억9615만원 대비 5.6% 규모다.



이번 계약공시는 미래컴퍼니의 올해 첫 계약 공시다. 전년 동기 공급계약 공시 금액은 없다.



미래컴퍼니는 지난해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112억9932만원으로 전년 동기 411억731만원 대비 72.5% 감소했다. 같은기간 영업이익은 -41억731만원으로 전년 동기 22억822만원에서 적자전환했다. 지배지분 순이익은 26억2807만원으로 전년 동기 17억1680만원 대비 53% 늘었다.



이날 오후 3시 20분 현재 미래컴퍼니 주가는 전일대비 0.70% 하락한 3만5250원이다. 현재가 기준 주가수익배수(PER)는 28.6배, 주가순자산배수(PBR)는 2.57배, 자기자본이익률(ROE)은 9.0%다.


전 종목 계약공시속보 바로가기(https://goo.gl/V29Fsk)

아이투자 구독 채널 바로가기
[바로가기] 종목발굴에 강한 아이투자 전체기사 보기
https://goo.gl/tdcM33

이 콘텐츠는 아이투자와 씽크풀이 공동개발한 로봇뉴스 알고리즘에 따라 작성한 기사입니다.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미래컴퍼니] 투자 체크 포인트

기업개요 LCD패널 연마 및 검사에 사용되는 디스플레이 제조장비 전문업체
사업환경 ▷ IT기기의 경량화, 강도 강화, 디자인 다양화 등으로 연마장비 수요는 꾸준히 증가할 전망
▷ 수요처인 주요 패널 제조사는 한국 LGD, 삼성디스플레이, 대만 AUO, CMI, Hannstar, 일본 샤프, 중국 BOE, Tianma, IVO, CSOT 등으로 한정
▷ 한국, 일본 패널 제조업체가 선행투자를 하면 대만, 중국업체가 1세대 늦게 투자하는 추세
경기변동 ▷ 패널 제조업체의 설비투자에 실적 영향을 크게 받음
▷ TV, 모니터, 태블릿PC, 스마트폰 등의 판매량에 따라 영향을 받음
주요제품 ▷ 디스플레이 제조장비 (95.1%) : LCD 패널 연마 및 검사, 적재 등 (대당 14년 4억8300만원 → 15년 4억7100만원 → 16년 5억4000만원 → 17년 7억4200만원 → 18년1Q 7억600만원 → 18년2Q 6억4500만원 → 18년3Q 6억9백만원)
▷ Touch Panel (2.1%)
* 괄호 안은 매출 비중 및 가격 추이
원재료 ▷ 가공품 (36.2%)
▷ 기타 (63.8%)
* 괄호 안은 매입 비중
실적변수 ▷ 패널 제조사 설비투자시 수혜
▷ 패널 제조사 설비투자는 TV, 태블릿PC, 스마트폰 판매량 증가시 확대
리스크 ▷ 재무 건전성: ★★★★ (개별)
- 부채비율 23%, 유동비율 378%
신규사업 ▷ 3D 센서모듈, 외과 수술용(복강경 수술) 로봇 개발

미래컴퍼니의 정보는 2020년 06월 24일에 최종 업데이트 됐습니다.

(자료 : 아이투자 www.itooza.com)

[미래컴퍼니] 한 눈에 보는 투자지표

(단위: 억원)
손익계산서 2020.3 2019.12 2018.12
매출액 81 925 2,070
영업이익 -44 34 255
영업이익률(%) -54.3% 3.7% 12.3%
순이익(연결지배) -16 120 198
순이익률(%) -19.8% 13% 9.6%

(자료 : 매출액,영업이익은 K-IFRS 개별, 순이익은 K-IFRS 연결지배)

아이투자

저작권자아이투자TEL02) 723-9093

Powered by (주) 한국투자교육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