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테크건설, 연매출 1조3000억 목표…건설사업에 집중

- +
[아이투자 서정민 데이터 기자]이테크건설(대표 이복영, 안찬규)이 투자사업부문에 대한 인적 분할로 건설사업에 경쟁력 확보에 역량을 집중 할 수 있게 됐다고 20일 밝혔다. 실제 올해 사업부문의 계획 매출 1조 3천억원, 신규수주 2조 1,600억원도 그대로 유효하다.

이테크건설은 지난 18일, 투자부문을 인적 분할해 삼광글라스와 군장에너지와 함께 3사 합병을 진행키로 했다 공시했다.
■ 관련기사 - 삼광글라스(투자)-군장에너지-이테크건설(투자) 3사 합병


이테크건설의 투자부문은 군장에너지, SMG에너지, SG개발 등 자회사 지분을 관리하던 부문이다. 이테크건설 사업부문은 안정적으로 성장중인 토건사업과 해외시장으로 확대중인 플랜트 사업을 중심으로 자체 경쟁력 확보에 역량을 집중 할 수 있게 됐다.

금번 합병으로 기존의 삼광글라스에서 이테크건설, 군장에너지로 이어지는 직렬식 지배구조에서, 군장에너지를 흡수 합병하는 합병법인을 통해 사실상 지주회사 중심의 병렬식 지배구조로 변모한다.

이테크건설 안찬규 사장은 “그룹차원에서 가장 재무구조가 우수하고 사업구조가 안정적인 군장에너지가 삼광글라스와 합병하면서 그룹의 구조적인 재무 안정성과 경영 투명성을 제고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합병법인이 지주회사 역할을 하게 되면서 이테크건설은 건설사업에 역량을 집중할 수 있게 됐다”며 “지주회사의 신용을 활용한 토건사업의 활발한 사업확장으로 이익률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테크건설은 금번 인적 분할로 자산규모가 비율만큼 감소 함에 따라 분할합병이 안정적으로 마무리 된 이후 유상증자 등을 통한 본격적인 몸집 키우기에 나설 계획이다.

이테크건설은 올해 사업계획으로 연결기준 매출 1조7400억원에 신규수주 2조1600억원을 제시한 바 있다. 금번 인적 분할로 연결자회사 군장에너지가 없어짐에 따라 1조3000억원 수준의 매출과 2조1600억원의 신규수주를 예상하고 있다.

실제 이테크건설은 지난해 여주 천연가스, 영주 바이오매스, 장흥 바이오매스 등 크고 작은 국내 바이오매스 발전소 건설공사를 모두 수주 했다.

최근에는 베트남 효성비나케미칼즈로부터 3600억 원(미화 3억850만달러) 규모의 프로필렌(Propylen)과 에틸렌(Ethylene) 생산공장 건설공사를 수주하면서, 2018년 3300억 원 규모의 폴리프로필렌 공장에 이어 베트남에만 7천억 원 규모의 프로젝트를 책임지고 있다.

이테크건설은 선전하고 있는 베트남시장을 중심으로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장을 전략적으로 확대하고 해외 시장 확대에 적극 나서겠다는 계획이다.

베트남은 최근 해외자금을 끌어들여 산업화를 빠르게 진행하고 있고 국내 기업들도 앞다퉈 참여하고 있어 산업설비 외에도 발전소, 인프라 등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금번 일련의 합병으로 지주사 역할을 하는 군장에너지를 중심으로 그룹이 개편됨으로써 합병법인으로 투자부문을 일원화 해 자본의 효율적 배분과 함께 각 회사별로 분산되어있던 인적, 재무적 자원들을 통합하여 사업 경쟁력 확보에 역량을 집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테크건설의 주주들은 분할비율과 합병비율에 따라 일부 주식을 합병볍인의 지분으로 교환 받게 되어 소액 주주들의 투자 안정성을 도모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한편 이테크건설은 플랜트 사업의 강자로, 해외에 4개 국가에 지사(법인)를 두고 해외건설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주거브랜드 더리브(THE LIV)를 앞세워 토건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이투자 구독 채널 바로가기
[바로가기] 종목발굴에 강한 아이투자 전체기사 보기
https://goo.gl/tdcM33

<©가치를 찾는 투자 나침반, 아이투자(www.itooz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테크건설] 투자 체크 포인트

기업개요 플랜트, 토건, 터미날, 에너지 발전 사업을 운영하는 OCI계열 건설사
사업환경 ▷ 플랜트 설계 및 엔지니어링, 조경 및 환경분야에 특화됨
▷ 플랜트 시장은 수요국들의 설비 증설, 신재생 에너지 개발 추세 확산으로 성장 기대
▷ 지속되는 건설경기 침체로 건설업체들의 경쟁심화 및 구조조정 전망
경기변동 ▷ 법규나 정부규제 등 외형적인 요인에 민감
▷ 건설업은 경기변동과 밀접한 관계
주요제품 ▷ 국내 플랜트 사업 : 신재생에너지, 석유화학, 정밀화학, LCD&반도체 재료, 발전·에너지 등 관련 분야의 건설 및 엔지니어링서비스
▷ 토건 사업 : 토목 및 건축(비주거용 건축물, 공동주택, 공장용 건축물 등) 건설공사 및 부동산개발사업 등
▷ 발전/에너지사업 : 증기와 온수 공급, 전기판매, REC(Renewable Energy Certificate) 판매 등
▷ 터미날 : 화물터미널임대, 석유류 판매 등
원재료 ▷ 플랜트, 토건, 터미날 사업부문 원재료는 대부분 외주생산(영업비밀에 해당하는 사항으로 기재 생략함)
▷ 발전/에너지 : 유연탄 (42.8%), 우드펠렛 (56%), 페트로코크 (1.1%)
* 괄호 안은 매입 비중
실적변수 ▷ 건설경기 호황 시 수혜
▷ 계열사(OCI, 삼광유리 등)의 설비투자 증가 시 수혜
리스크 ▷ 재무 건전성: ★★ (개별)
- 부채비율 154%, 유동비율 111%
- 자산 대비 차입금 비중 25%
- 이자보상배율 4배
신규사업 ▷ 진행중인 신규사업 없음

이테크건설의 정보는 2020년 01월 17일에 최종 업데이트 됐습니다.

(자료 : 아이투자 www.itooza.com)

[이테크건설] 한 눈에 보는 투자지표

(단위: 억원)
손익계산서 2019.12 2018.12 2017.12
매출액 12,420 8,820 8,412
영업이익 250 168 256
영업이익률(%) 2% 1.9% 3%
순이익(연결지배) 194 357 290
순이익률(%) 1.6% 4% 3.4%

(자료 : 매출액,영업이익은 K-IFRS 개별, 순이익은 K-IFRS 연결지배)

아이투자

저작권자아이투자TEL02) 723-9093

Powered by (주) 한국투자교육연구소